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대웅제약 '오송공장', 글로벌 수준 친환경 생산시설 공인

기사승인 2019.09.16  18:09:57

공유
ad43

- ISO 14001·45001 동시 획득…cGMP 수준의 최첨단 스마트팩토리

대웅제약 오송공장 전경 <대웅제약 제공>

[한국정책신문=이해선 기자]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은 오송공장이 환경안전보건 경영시스템의 국제표준인 ISO 14001(환경경영시스템)과 ISO 45001(안전보건경영시스템) 인증을 동시에 획득했다고 16일 밝혔다.

ISO 인증은 국제표준화기구(ISO)에서 모든 산업 분야 및 활동에 적용할 수 있는 국제표준규격을 제정하고 객관적인 심사와 평가를 거쳐 인증하는 제도다. ‘ISO14001’은 한 해 동안 기업의 각 사업 분야가 환경에 미치는 영향 유무, 법규 준수 사항 등의 항목을 평가해 인증하고, ‘ISO45001’은 다양한 유형의 위험과 산업재해를 예방하기 위해 조직 내 모든 임직원이 체계적으로 위험요인을 파악하고 관리하기 위한 노력을 평가하고 인증한다.

대웅제약은 이번 환경안전보건 국제인증(ISO 14001·45001) 동시 획득으로 올해 초 국제표준 인증 ISO 45001을 획득한 향남공장에 이어 전 생산시설이 환경안전보건 경영시스템의 국제표준인증을 받게 됐다. 이로써 환경과 안전보건관리 부분에서 국내 제약업계를 선도하는 우수성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지창원 대웅제약 생산본부장은 “이번 환경안전보건 국제인증을 통해 대웅제약 생산시설이 글로벌 수준의 환경안전보건경영시스템을 구축한 것으로 인정받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환경안전보건경영시스템의 관리를 철저히 하여 대웅제약이 글로벌 헬스케어 그룹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웅제약 오송공장은 cGMP 수준의 최첨단 스마트팩토리로 구축됐으며 QMS(품질보증시스템), MES(제조실행시스템) 등 최첨단 IT 시스템을 도입한 의약품 제조 혁신 모델사례의 공장이다.

이해선 기자 lhs@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ad48
ad49
ad50

인기기사

ad44
ad45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