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윤소희, 외모에 '스펙'까지 다 되는 배우? 父 직업 봤더니

기사승인 2019.01.11  11:53:23

공유
ad43
(사진=tvN)

[한국정책신문=김시연 기자] '인생술집'에 출연해 훌륭한 스펙과 명석한 모습을 뽐낸 배우 윤소희가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윤소희는 10일 방송된 tvN 'NEW 인생술집'에 출연했다. 이날 윤소희는 과학고 조기 졸업 후 카이스트에 진학했다고 소개했다.

윤소희는 1993년생으로 앞서 2013년 KBS2 드라마 ‘칼과 꽃’, 케이블TV tvN ‘식샤를 합시다’ 등 인상적인 데뷔를 통해 배우로서 존재감을 입증하기 시작했다.

특히 ‘식샤를 합시다’에서 윤소희가 소화한 윤진이라는 인상적인 캐릭터는 드라마 업계에 스타성과 미모와 연기력을 겸비한 재원이 나타났음을 알려주는 청신호이기도 했다. 

윤소희는 서구적인 외모와 또렷한 이목구비가 고소영 닮은꼴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윤소희와 프로그램을 같이 해 친분이 있는 장동민은 난 미국에서 몇 년 산 줄 알았다"고 제보했다. 이어 "전문용어도 다 알아듣더라"고 윤소희의 영어 실력을 극찬했다.

한편 윤소희는 훌륭한 외모와 스펙 뿐만 아니라 건축학과 교수인 아버지의 건축현장을 따라다니며 사진 공부를 즐기는 것으로 알려져 팬들 사이에서는 이미 '엄친딸'로 유명하다.

앞서 윤소희는 이과 쪽에 재능을 보였던 것에 대해 "아버지가 건축설계를 하신다"며 "아버지의 그런 재능을 닮은 듯 하다"고 밝혀 눈길을 끈 바 있다.

김시연 기자 kimsy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ad48
ad49
ad50

인기기사

ad44
ad45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