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나는 자연인이다' 이승윤 사과했던 사건 다시보니…

기사승인 2019.07.10  22:44:15

공유
ad43
사진='나는 자연인이다' 홈페이지

[한국정책신문=김시연 기자] '나는 자연인이다'가 성추행 가해자가 출연해 논란이 된 가운데, 이승윤이 사과했던 또 다른 사건이 관심을 받고있다

이승윤은 현재 방송중인 MBN '나는 자연인이다' 출연자로, 또 다른 출연 프로그램 MBC '전지적 참견시점'에 함께 출연한 매니저 때문에 사과를 했다.

최근 이승윤은 '전지적 참견시점'에 함께 출연한 매니저 강현석 논란에 대한 심경은 자신의 SNS에 밝혔다. 강현석은 과거 채무 논란이 불거지면서 논란이 된 바 있다.

이승윤은 자신의 매니저인 강현석의 잘못이라는 점을 분명히 하면서도 "저와 함께하는 동안만큼은 하루하루 최선을 다하며 성실히 일했다. 저에게 많은 도움을 준 것도 사실다. 그래서 더 안타까운 마음이 크고 미안하기도 하다"고 조심스럽게 고백했다.

이어 "당사자 분을 직접 만나 사과했다고 들었다. 현석이는 잘못한 일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있으리라 생각하고, 당사자 분도 조금이라도 마음이 풀리셨기를 바란다. 아울러 그 분도 공격적 댓글로 상처받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나는 자연인이다'는 성추행 가해자 출연에 대해 출연자 검증을 약속하고, 해당 회차 다시보기 서비스를 중단했다.

한편 '나는 자연인이다'는 매주 수요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김시연 기자 kimsy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ad48
ad49
ad50

인기기사

ad44
ad45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