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넥슨, 5,000명 운집한 ‘진: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

기사승인 2019.12.16  17:23:36

공유
ad43

[한국정책신문=최인철 기자]㈜넥슨(대표 이정헌)은 인기 온라인 액션게임 ‘던전앤파이터(던파)’의 대규모 오프라인 유저 축제 ‘진: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을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14일 고양 킨텍스에서 열린 ‘진: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은 5,000명의 유저가 행사장을 가득 메운 가운데 겨울 대규모 업데이트 발표와 현장 참여 이벤트로 진행됐다. 내년 1월 9일 ‘던파’에서는 최고레벨을 95에서 100까지 확장하고 새로운 아이템 재료를 획득할 수 있는 신규 던전 ‘겐트 황궁’, ‘바닥 없는 갱도’, ‘고통의 지하실’, ‘검은 신전’을 추가한다.  100레벨 최상위 던전 ‘더 오큘러스 : 부활의 성전’과 ‘100레벨 무기 항아리’를 획득할 수 있는 ‘유폐의 나락’ 3종, 대량의 재화를 얻을 수 있는 신규 던전 ‘폭풍의 항로’, ‘홍옥의 저주’를 개설한다.

네오플 노정환 대표는 “‘던파’가 오랜 기간 사랑을 받으며 국내 대표 온라인게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었던 것은 유저 덕분”이라고 말했다.

 

최인철 기자 Ian@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ad50

인기기사

ad44
ad45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