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바람이 분다' 몇부작-줄거리-예고는? 5년 후 스토리 전개

기사승인 2019.06.11  19:31:52

공유
ad43
사진=JTBC

[한국정책신문=김시연 기자] '바람이 분다' 예고 편이 공개됐다.

11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에서는 5년 후, 수진(김하늘)과의 연락을 끊고 간병인의 도움을 받아 홀로 생활하던 도훈(감우성)의 모습이 그려진다.

아람(홍제이)의 유치원 입학식에 뒤늦게 도착하지만 심해진 병세로 인해 학부모들과 실랑이를 벌이게 된다.

수진은 도망치듯 자리를 피하지만 불안한 기색을 감출 수 없다.

수진은 도훈의 빈자리를 채워주려는 경훈을 애써 거절하지만, 아빠의 부재를 느끼고 친구들을 부러워하는 아람을 보며 결국 경훈(김영재)과 캠핑을 떠나게 된다.

과연 오늘(11일) 방송에서는 어떤 전개가 이어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바람이 분다'는 이별 후에 다시 사랑에 빠진 두 남녀가 어제의 기억과 내일의 사랑을 지켜내는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바람이 분다'는 총 16부작으로 오는 7월 16일 종영 예정이다.

김시연 기자 kimsy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ad48
ad49
ad50

인기기사

ad44
ad45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